[경고]스팸성 내용 등록을 금지합니다.

美 F-35·글로벌 호크, 중국이 설계도 해킹

조회 수 557 추천 수 0 2013.05.29 12:18:58

중국이 작년 시험비행한 스텔스機 '젠-31'… 美 F-35 설계도 훔친 거라는 의심 받아와
美軍 고위관계자 "中, 25년의 개발기간 단축"


	중국 해커들이 설계도를 빼낸 미국의 첨단 무기들. 왼쪽부터 F-35 전투기, 글로벌 호크 무인기. 지난해 10월 시
icon_img_caption.jpg 중국 해커들이 설계도를 빼낸 미국의 첨단 무기들. 왼쪽부터 F-35 전투기, 글로벌 호크 무인기. 지난해 10월 시 험 비행에 성공한 중국 전투기‘젠-31’은 F-35와 매우 유사해 F-35 설계도를 해킹해 제작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뉴시스·록히드마틴 제공

F-35 전투기, 패트리엇 미사일, 글로벌 호크 무인기(無人機) 등 미국이 자랑하는 첨단 무기의 설계도가 중국 해커의 손에 넘어간 것으로 드러났다.

워싱턴포스트(WP)는 미국 국방과학위원회(DBS)의 기밀 보고서를 입수해 28일 이같이 보도했다.

사실상 중국 정부가 배후에 있는 것으로 알려진 중국 해커집단에 미국의 첨단 무기 정보가 넘어갔다면, 중국은 이를 활용해 단시간 내에 미국을 위협하는 무기 시스템을 개발하거나 미군 무기 체계의 허점을 파악해 무력화할 수 있다고 전문가들은 경고하고 있다.

DBS 보고서에 따르면 중국에 넘어간 첨단 무기 설계도는 20여개 이상이다. 그중엔 한반도를 포함한 아시아 지역의 미사일 방어 체계와 관련된 설계도도 포함됐다. 한국이 북한 미사일 요격을 위해 도입을 추진 중인 패트리엇 PAC-3, 이지스함의 미사일 방어 체계 설계도, 중거리 탄도미사일을 무력화할 수 있는 지상 배치형 '고고도 방어 체계(THAAD)' 등이다.

또 호넷 전투기(F/A-18)와 수직이착륙 수송기 V-22 오스프리, 해군의 연안전투함 설계안도 유출된 것으로 나타났다.

국방 관련 싱크탱크 ‘프로젝트 2049 연구소’의 마크 스톡스는 “중국이 미국의 미사일 방어 체계 설계도를 분석해 이를 돌파할 수 있는 탄도미사일을 개발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고 WP는 전했다.

중국은 해킹한 설계도를 통해 첨단 무기 개발에도 속도를 낼 것으로 보인다. 중국은 지난해 10월 스텔스 전투기 ‘젠-31(J-31)’의 시험 비행에 성공한 바 있다. 당시 J-31이 단기간에 개발돼 미국 F-35의 설계도를 훔친 게 아니냐는 의심을 받아왔다. 외형까지 비슷해 ‘모조 F-35’라고 불리기도 했다. 미군 고위 관계자는 “중국이 미국의 첨단 무기 설계도를 입수해 25년의 개발 기간을 단축하게 됐다”고 말했다고 WP는 전했다.

icon_img_caption.jpg

DBS 보고서는 미국 정부와 국방부 계약 업체, 하도급 업체 중 어느 곳이 어떤 경로로 해킹을 당했는지 밝히진 않았지만, 국방부 관계자들은 계약 업체들의 허술한 보안을 지적하고 있다. 익명의 군 고위 관계자는 “계약업체들은 연방수사국(FBI)이 찾아오기 전에는 아예 해킹을 당했는지도 모르는 경우가 많다”며 “중국이 막대한 연구 비용과 시간을 절감하는 것인데 이를 앉아서 당하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라고 했다.

최근 미 보안업체들은 미국 주요 기관들에 해킹을 시도하는 진원지로 상하이 근교 한 지역에 있는 ‘유닛61398’이라는 중국 인민군(PLA) 비밀 특수부대를 지목했다. 중국의 해킹은 군사 전략적 차원에서 벌어지고 있다는 것이다.

미 국방부는 2년 전부터 컴퓨터시스템 보안을 강화하기 위한 프로그램을 시험적으로 실시하는 등 대책 마련에 나선 상태이지만, 아직 중국의 해킹 공격을 완전히 차단하지는 못하고 있다.

그동안 미국은 중국 측에 해킹 시도를 중단할 것을 촉구해왔다. 지난 2월 조지 리틀 미 국방부 대변인은 “미국은 지속적으로 중국 관리들에게 해킹에 관해 최고 수준의 우려를주지시켰다”고 말했다. 버락 오바마 대통령도 다음 달 열리는 미·중 정상회담에서 시진핑 국가주석에게 사이버 공격 문제를 언급할 것으로 보인다고 WP는 전망했다.

하지만 중국 측은 “어떤 해킹 활동에 대해서도 지원한 적이 없다”며 “중국은 오히려 미국 해킹 공격의 피해자”라고 반박했다.

한편 호주에서도 중국 해커가 호주 정보부의 신(新)청사 건물 청사진을 훔쳤다고 파이낸셜타임스가 이날 보도했다. 하지만 중국 외교부는 이러한 의혹은 근거 없는 것이라고 밝혔다.

X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제한 크기 : 2.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65 한미FTA 문서유출 책임공방 safedocs 2012-08-22 2277
64 의혹증폭...기밀문서 유출 누가했나? safedocs 2012-08-22 2263
63 최고보안책임자 육성 위해 팔 걷어붙였다! file safedocs 2012-08-21 1195
62 인수위 보안시스템 어떻게 돼있나? safedocs 2013-01-31 976
61 1등으로 채용된 선생님, 정체 알고보니...'충격' safedocs 2013-01-29 959
60 日농수성, 사이버공격으로 TPPA 기밀문서 해외 유출 safedocs 2013-01-29 925
59 일본 외무부, 2급문서 해킹으로 도난당하다. safedocs 2013-03-25 843
58 문서관리규정, 문서배포규정 샘플 file safedocs 2013-02-14 803
57 FDA, 비밀 문서 누출 사고 조사중 safedocs 2013-03-27 796
56 출시 예정인 갤럭시S4를 중국인들은 어떻게 입수했을까? file safedocs 2013-03-15 774
55 사업체의 개인정보가 줄줄 새고 있다. safedocs 2013-03-25 700
54 어나니머스코리아 못믿을 행태 '미스터리' safedocs 2013-04-24 642
53 군사기밀 유출 등 군 보안사고 신고 1337 safedocs 2013-04-24 639
52 산업기밀 유출, 경남도 예외 아니다 safedocs 2013-04-24 612
» 美 F-35·글로벌 호크, 중국이 설계도 해킹 safedocs 2013-05-29 557
50 일부학원 SAT문제 유출 파문속…ACT 기출문제도 인터넷서 거래 safedocs 2013-05-29 555
49 오바마 "언론자유 보장, 기밀유출 엄단" safedocs 2013-05-29 544
48 국가기밀 유출범죄 증가의혹 safedocs 2013-05-29 518
47 북한 미인계에 넘어가 간첩활동 한 前육군중사 safedocs 2013-05-29 512
46 [사설]장학사 시험 문제가 유출되는 참담한 현실 file safedocs 2013-05-29 509
45 차세대 전투기사업 기밀유출 의혹~ safedocs 2013-05-15 506
44 이석기 RO, 'USB 보안수칙' 효과는? safedocs 2013-09-05 497
43 사이버안전센터 운영규칙 safedocs 2013-05-23 489
42 北지령에 유출 시도한 군사기술 어떤게 있나 safedocs 2013-05-29 469
41 참학, 거제 K고 시험문제 유출 의혹 논평 safedocs 2013-05-29 468
40 국정원 비밀정보와 문서 유출이 계속되고 있다!! safedocs 2013-06-12 459
39 뇌물받고 비밀문서 유출 靑경호처 前간부 실형 safedocs 2013-06-18 440
38 정부, 사이버 위기 경보 '관심' 단계 발령 safedocs 2013-06-25 431
37 공원서 애정 행각’ 女경찰 “사진 유출, 경찰이 했다” 수사 의뢰 safedocs 2014-11-03 429
36 기업,기관 등에서 가장우려하는 보안위협은? file safedocs 2013-07-18 369
35 북한추정 해커, 국방외교 기밀 빼가 safedocs 2013-09-12 318
34 병원의 개인정보 보호는 어떻게? safedocs 2013-09-12 308
33 차세대 전투기 F-35 기밀 빼내려던 中해커 적발 safedocs 2013-09-13 291
32 학교시험지 가져오면 상품권”… ‘저작권 도둑’ 만드는 사교육업체들 safedocs 2013-12-04 259
31 박근혜 대통령 서유럽 순방일정 고스란히 노출돼.... file safedocs 2013-11-05 252
30 KT-보안의 기본개념도 없는회사~~~ safedocs 2014-03-07 232
29 美CIA '기밀누설 방지 캠페인' 문서도 유출돼 safedocs 2013-11-12 223
28 고객정보 유출 문의 폭주···콜센터까지 마비 safedocs 2014-01-20 220
27 전국연합학력평가 문제지 학원가에 유출한 교사 직위해제 safedocs 2013-11-22 210
26 문서유출로 발킥뒤집힌 평창조직위 safedocs 2014-12-22 141
25 국방과학연구소 해킹, 군사기밀 수백건 유출돼 file safedocs 2014-11-03 141
24 학력평가 문제지 유출 안양 고교 교사 2명 직위해제 file safedocs 2014-06-25 141
23 군사정보 탈취 악성코드서 북한 IP 최초 발견! file safedocs 2014-12-02 136
22 메르스 보고용 자가격리자 명단 공무원이 카톡으로 유포 file safedocs 2015-06-18 133
21 朴대통령, 정윤회 문건 유출 ‘국기 문란 행위’로 규정…“나라 큰 혼란 빠져” 지적 file safedocs 2014-12-01 132
20 한수원, 해킹 수사의뢰…원전 설계도 유출 가능성 safedocs 2014-12-19 127
19 한수원 원전자료 유출 사고 한 달...공격자 실체와 자료 규모 파악 못해 safedocs 2015-03-11 126
18 美 FDA, 7만5천건 비밀문서 누출 사고 조사중 safedocs 2015-02-24 113
17 문서 유출 경로·범위 등 ‘최순실 사태’ 일파만파 safedocs 2016-10-31 110
16 위키리크스 “한국 국정원, 변호사 컴퓨터 해킹했다” safedocs 2015-07-16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