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고]스팸성 내용 등록을 금지합니다.

대잠 헬기·스텔스 도료 기술 등 첨단무기 보안 ‘비상’

북한의 지령을 받고 군사기술 정보 유출시도한 혐의로 무역업체 대표 등 2명이 구속되면서 군과 방산업계는 사태 파악에 분주해졌다. 아울러 북한이 확보하고자 했던 전자전 기술과 능력에 대해서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어떤 기술이 유출 대상이었나


방산업계 관계자는 31일 “언급된 기술과 업체에 대해 알아보고 있지만 사건에 연루된 것으로 알려진 H사는 레이더 관련 업체로, 방산물자를 만드는 곳이 아닌 것으로 안다”면서 “다른 방산업체들도 확인 결과 자신들의 기술이 유출된 바는 없는 것으로 잠정 파악됐다”고 말했다. 경찰 수사에서 밝혀진 전파교란장치 기술은 국내 방산업체가 개발한 것은 아니라는 것이다.

현재 방위사업청에 등록돼 국내에서 방산물자를 생산하는 곳은 모두 95개소다.

국방부와 방위사업청도 유출된 기술에 대해서는 “아직 확인할 수 없는 사항이다. 수사 상황을 보며 대책을 마련하겠다”는 입장이다. 방사청 관계자는 기술 유출에 연루된 것으로 알려진 레이더 관련 업체와 무역회사에 대해 “무기중개를 하는 회사가 아닌 일반 북한 물품 무역을 하는 회사로 알고 있다”고 선을 그었다.

그러면서도 유출된 기술이 군사기밀인지 여부에 촉각을 곤두세우는 모습이다. 자칫하면 불똥이 군으로 튈 수 있다고 보기 때문이다.

경찰 수사 결과 구속된 무역회사 대표 이모(74)씨와 뉴질랜드 국적 김모(56)씨가 수집한 기술자료는 주로 미국 제품인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이들이 빼돌린 기술은 실제 장비의 제원 등이 담긴 문서 등”이라며 “대부분 미국 제품으로, 우리 군에 배치된 장비인지 여부는 확인 중”이라고 말했다.

유출 기밀 가운데는 국내 해상작전헬기 도입사업에 참여 의사를 밝혔던 미국 카만사의 SH-2G 대잠수함 헬기 시뮬레이터와 관련된 문서도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밖에 장거리 로켓 위치탐색레이더와 고공관측레이더, 전투기를 레이더에서 보이지 않게 하는 램 도료(페인트) 등과 관련한 정보도 다수 섞여 있는 것으로 경찰은 파악하고 있다.

북한군 무기·장비展 31일 한미연합군사령부가 서울 용산구 연합사 본청 앞 연병장에서 권오성 연합사 부사령관 주관으로 육상 및 해상을 통한 간첩 침투 시 노획한 북한군 무기와 장비들을 모아 ‘적(敵) 장비전시회’를 개최하고 있다. 이날 전시된 장비 가운데는 1996년 강릉 무장공비 침투 당시 발견한 북한 침투장비와 연평도 포격 때 북한이 사용한 포탄 잔해 등도 포함됐다.
한미연합군사령부 제공
◆북한의 전자전 능력은


이번 사건을 계기로 북한이 갖추려는 전자전 능력도 주목받고 있다.

북한 소식통들은 북한이 10여년 전부터 전자전을 준비해 온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북한 인민군 출판사가 2005년 발간한 ‘전자전 참고자료’에는 김정일이 “내가 여러 번 이야기했지만 현대전은 전자전이다. 전자전을 어떻게 하는가에 따라 현대전의 승패가 좌우된다고 말할 수 있다”고 강조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전자전은 군의 지휘통제체계(C4I)와 전자무기체계 등을 마비시키거나 교란시키는 것을 말한다. 북한은 1990년대부터 주요 작전부대의 통신망을 광케이블로 교체해 우리 군의 대북감청에 대비하고, 전자전 수행을 전담하는 기지 수십 곳을 운영 중인 것으로 군당국은 파악하고 있다. 수차례 위성위치확인시스템(GPS) 교란공격의 원점으로 지목된 개성과 해주 지역에도 이러한 기지가 있으며, 50∼100㎞ 범위에서 GPS 교란을 할 수 있는 장비를 운용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북한의 전자전 공격에 대비하기 위해 정부는 이명박 대통령의 지시로 ‘번개사업’ 가운데 GPS 교란에 대응하기 위한 지상기반항법체계(GBNS) 사업을 진행 중이다.
- 세계일보 -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제한 크기 : 2.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65 삼성 '스마트폰 엣지' 기술, 中에 빼돌린 일당 13명 '덜미' safedocs 2018-11-29 31
64 '훔치고 베끼고' 中 반도체 굴기의 그림자 safedocs 2018-06-26 37
63 국방부 "해킹 대비 방산업체 70% 이상 망분리 준비 safedocs 2017-09-26 75
62 '유학 중 아들 납치 송금 요구' 신종 보이스피싱 기승 safedocs 2017-04-07 87
61 '국가핵심기술' 빼돌려 中회사로 옮기려한 연구원 검거 safedocs 2017-01-11 98
60 "日 방위성·자위대 전산망 사이버공격 당해" safedocs 2016-11-28 96
59 현대기아차 핵심도면 유출 일당 검거… 100억대 피해 발생 safedocs 2016-11-18 83
58 문서 유출 경로·범위 등 ‘최순실 사태’ 일파만파 safedocs 2016-10-31 110
57 "회사 옮기려고"…반도체 핵심기술 빼낸 삼성전자 전무 safedocs 2016-10-19 83
56 국가핵심기술 엔진도면 빼돌린 `경제 매국노들` safedocs 2016-08-16 85
55 이한구 "여론조사, 공관위에서는 절대 유출 못해.. safedocs 2016-03-04 78
54 새누리, ‘살생부’ 이어 ‘사전여론’ 유출 파문 safedocs 2016-03-04 92
53 국내 유출 현대중공업 ‘힘센엔진’ 도면 중국에도 새나갔다 file safedocs 2016-01-28 98
52 법원 “회사가 비밀 관리 안 했다면 내부정보 유출해도 처벌 못 해” safedocs 2016-01-19 97
51 국내 자동차 회사 '신차 설계도면' 中 유출…700억 피해 예상 safedocs 2015-10-23 101
50 당신의 논문·PPT, 다른 사람이 팔고 있다 safedocs 2015-09-03 84
49 위키리크스 “한국 국정원, 변호사 컴퓨터 해킹했다” safedocs 2015-07-16 109
48 메르스 보고용 자가격리자 명단 공무원이 카톡으로 유포 file safedocs 2015-06-18 133
47 한수원 원전자료 유출 사고 한 달...공격자 실체와 자료 규모 파악 못해 safedocs 2015-03-11 124
46 美 FDA, 7만5천건 비밀문서 누출 사고 조사중 safedocs 2015-02-24 113
45 문서유출로 발킥뒤집힌 평창조직위 safedocs 2014-12-22 140
44 한수원, 해킹 수사의뢰…원전 설계도 유출 가능성 safedocs 2014-12-19 127
43 군사정보 탈취 악성코드서 북한 IP 최초 발견! file safedocs 2014-12-02 136
42 朴대통령, 정윤회 문건 유출 ‘국기 문란 행위’로 규정…“나라 큰 혼란 빠져” 지적 file safedocs 2014-12-01 132
41 국방과학연구소 해킹, 군사기밀 수백건 유출돼 file safedocs 2014-11-03 141
40 공원서 애정 행각’ 女경찰 “사진 유출, 경찰이 했다” 수사 의뢰 safedocs 2014-11-03 428
39 학력평가 문제지 유출 안양 고교 교사 2명 직위해제 file safedocs 2014-06-25 141
38 KT-보안의 기본개념도 없는회사~~~ safedocs 2014-03-07 232
37 고객정보 유출 문의 폭주···콜센터까지 마비 safedocs 2014-01-20 220
36 학교시험지 가져오면 상품권”… ‘저작권 도둑’ 만드는 사교육업체들 safedocs 2013-12-04 259
35 전국연합학력평가 문제지 학원가에 유출한 교사 직위해제 safedocs 2013-11-22 210
34 美CIA '기밀누설 방지 캠페인' 문서도 유출돼 safedocs 2013-11-12 223
33 박근혜 대통령 서유럽 순방일정 고스란히 노출돼.... file safedocs 2013-11-05 251
32 차세대 전투기 F-35 기밀 빼내려던 中해커 적발 safedocs 2013-09-13 290
31 북한추정 해커, 국방외교 기밀 빼가 safedocs 2013-09-12 318
30 병원의 개인정보 보호는 어떻게? safedocs 2013-09-12 308
29 이석기 RO, 'USB 보안수칙' 효과는? safedocs 2013-09-05 497
28 기업,기관 등에서 가장우려하는 보안위협은? file safedocs 2013-07-18 368
27 정부, 사이버 위기 경보 '관심' 단계 발령 safedocs 2013-06-25 431
26 뇌물받고 비밀문서 유출 靑경호처 前간부 실형 safedocs 2013-06-18 440
25 국정원 비밀정보와 문서 유출이 계속되고 있다!! safedocs 2013-06-12 459
» 北지령에 유출 시도한 군사기술 어떤게 있나 safedocs 2013-05-29 468
23 [사설]장학사 시험 문제가 유출되는 참담한 현실 file safedocs 2013-05-29 509
22 참학, 거제 K고 시험문제 유출 의혹 논평 safedocs 2013-05-29 468
21 일부학원 SAT문제 유출 파문속…ACT 기출문제도 인터넷서 거래 safedocs 2013-05-29 555
20 美 F-35·글로벌 호크, 중국이 설계도 해킹 safedocs 2013-05-29 557
19 오바마 "언론자유 보장, 기밀유출 엄단" safedocs 2013-05-29 544
18 북한 미인계에 넘어가 간첩활동 한 前육군중사 safedocs 2013-05-29 511
17 국가기밀 유출범죄 증가의혹 safedocs 2013-05-29 517
16 사이버안전센터 운영규칙 safedocs 2013-05-23 4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