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고]스팸성 내용 등록을 금지합니다.

차세대 전투기사업 기밀유출 의혹~

조회 수 511 추천 수 0 2013.05.15 14:10:21

군사기밀이 또 샜다. 이번엔 8조3000억원 규모의 3차 차기 전투기(F-X) 사업과 1조8000억원의 대형 공격헬기(AH-X) 사업 관련 기밀이다. 기무사는 두 사업 기밀이 유출된 혐의를 잡고 한 무기중개업체를 압수수색했다. 이 업체는 1·2차 F-X 사업 때 미국 보잉사의 무기중개업체로 참여한 적이 있다고 한다. 보잉은 연루 의혹을 부인하고 있다. 철저한 진상 규명을 해야 한다.

F-X 사업은 향후 30년간 대한민국 영공을 책임질 창군 이래 최대 군수 프로젝트다. 미국의 보잉과 록히드마틴, 유럽의 유럽항공방위우주산업(EADS) 등 3개 업체가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기종 선정은 오는 6월 말로 예정돼 있다. 방위사업청은 “공정하고 투명하게 국익에 가장 유리한 방향으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했다. 이런 다짐이 수포로 돌아갈 위기에 처했다. 사업 자체가 차질을 빚을 가능성도 있다. 지난 17일 보잉의 ‘아파치 가디언’으로 결정된 AH-X 사업도 다시 들여다봐야 할지도 모른다.

정작 걱정되는 것은 거듭된 군사기밀 보안 강화에도 불구하고 유출이 끊이지 않고 있다는 점이다. 2011년 전직 공군참모총장이 외국 군수업체에 기밀을 넘겨주었다가 기소되는 사건까지 있었다. 그 직후 공군이 전·평시 작전계획을 담은 2·3급 기밀문서를 폐지 취급해 6개월간 사라진 줄도 몰랐던 일도 있었다. 그런 소동을 겪고도 나아진 게 없다.

군사기밀이 줄줄 빠져나가는데 국가안보가 지켜질 리 없다. 심각한 보안 불감증과 부실한 보안체계를 전면 재정비해야 한다. 퇴직 장교에 대한 관리·감독, 예비역과 현역의 유착고리를 끊는 특단의 조치가 절실하다.  - 세계일보 -

 

기무사, '차기 전투기 사업 기밀유출 의혹' 무기중개업체 F사 조사

 

기무사는 또 국정원으로부터 F사가 ‘차기 전투기 사업 기밀유출 의혹'’외에도 AH-X 관련 기밀을 빼돌렸다는 첩보를 입수해 압수수색을 실시했으며, 이 과정에서 AH-X뿐만 아니라 F-X 관련 기밀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기무사는 ...

 

전투기 사업 기밀유출 의혹, 기무사 업체 압수수색

 

8조3000억원대의 대형 국책사업인 차기전투기 선정이 기밀유출 의혹에 휩싸였다. 군 관계자에 따르면 국군기무사령부(기무사)가 지난 25일과 29일 전투기 사업 기밀유출 의혹과 관련해 A사를 전격 압수수색한 것으로 알려졌다. 대형 ...

 

전투기 사업 기밀유출 의혹…당국 조사 착수

 

차기 전투기 사업 기밀이 유출됐다는 의혹이 제기돼 당국이 조사에 착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1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기무사는 국군기무사령부 차기 전투기(FX) 사업과 관련해 지난달 25일과 29일 군사기밀 관련법 위반 혐의로 A사 ... 기무사, 차기 전투기 사업 기밀유출 의혹 조사

 

국군기무사령부가 차기 전투기 사업과 관련해 군사기밀 관련법 위반 혐의로 A사를 압수수색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군 소식통은 기무사가 지난 25일과 29일 A사를 압수수색했는데, 이 과정에서 차기 전투기와 대형 공격헬기 사업과 ...

 

기무사, 차기전투기 사업 기밀유출 의혹 조사

 

국군기무사령부가 차기 전투기 사업인 FX 사업과 관련해 군사기밀 관련법 위반 혐의로 A사를 압수수색한 것으로 ... 무역중개업자로 등록된 A사는 지난 1, 2차 FX 사업 때 보잉의 에이전트 역할을 한 업체로 군사기밀 의혹이 사실로 ... 기무사, 차기 전투기 사업 기밀유출 의혹 A사 압수수색

 

국군기무사령부가 차기 전투기(FX) 사업과 관련, 군사기밀 관련법 위반 혐의로 A사를 압수수색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군의 한 소식통은 30일 "기무사가 지난 25일과 29일 A사를 전격 압수수색했다"며 "압수수색 결과 A사의 ...

 

기무사, 차기전투기 사업 기밀유출 의혹 조사

 

국군기무사령부가 차기 전투기(FX) 사업과 관련, 군사기밀 관련법 위반 혐의로 A사를 압수수색한 것으로 전해졌다. 군의 한 소식통은 30일 "기무사가 지난 25일과 29일 A사를 전격 압수수색했다"며 "압수수색 결과 A사의 사무실에선 ... [사설] 이번엔 또 F-X 사업 기밀 유출이라니

 

군사기밀이 또 샜다. 이번엔 8조3000억원 규모의 3차 차기 전투기(F-X) 사업과 1조8000억원의 대형 공격헬기(AH-X) ... 정작 걱정되는 것은 거듭된 군사기밀 보안 강화에도 불구하고 유출이 끊이지 않고 있다는 점이다. 2011년 전직 ... 기무사, 전투기사업 기밀유출 조사…무기중개업체 압수수색

 

군 당국이 대형 무기도입 사업과 관련한 기밀 유출 의혹을 수사하고 있습니다. 기무사령부는 국내 무기중개업체 한 곳을 압수수색하고 차세대 전투기와 공격헬기 관련 기밀 유출 여부를 조사 중입니다. 보도에 정성기 기자입니다. ...

 

'스텔스 전투기 사업' 기밀유출? 혹시 제보자가….

 

오는 6월 중 8조3,000억 원 규모의 <3차 차기 전투기(F-X) 사업> 기종이 결정된다. 이를 한 달 가량 앞둔 가운데 한 무기중개업체가 <F-X>사업에 관련된 군사기밀을 유출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기무사로부터 압수수색을 받았다. ...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제한 크기 : 2.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